[332회 문화탐방] 한인 역사 속의 종교공동체 탐방 ②이슬람편 > 한인니 문화 연구원

본문 바로가기

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사이트 내 전체검색

7c5f0da401471120b06cf4764b5dabae_1671380458_6544.png

한인니 문화 연구원 [332회 문화탐방] 한인 역사 속의 종교공동체 탐방 ②이슬람편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공지사항
작성자 편집부 댓글 0건 조회 5,215회 작성일 2019-10-30 11:03

본문

< 332회 문화탐방>  인도네시아 한인사 100년 기획탐방(3)
 
한인 역사 속의 종교공동체 탐방 ②이슬람편
 
“오직 알라의 신만이 밤마다 고민하고 방황하는 열사(熱沙)의 끝” 이 시구처럼 우리에게 찬란한 고독으로 상징되었던 알라. 70 년대, 초창기 한인 무슬림들은 빠사르 바루(Pasar Baru)의 중국인 이슬람 사원에서 신앙생활을 하면서 현지인들과 조화를 이루며 뿌리를 내렸습니다.

80년대 초, 한국 이슬람 유학생 청년들은 무함마디야 종교부 초청으로 인도네시아에 도착합니다. “삶의 애증을 다아 짊어지지 못해 생명이 부대낄 때 원초적 삶을 찾고 싶다.”는 다짐으로 작열하는 적도의 태양 아래에서 신앙을 찾았습니다. 그들은 어떻게 다른 종교공동체와 조화를 이루는 법을 깨달았을까요?
 
70 년대 한국 중앙이슬람교에서 입교하여 인도네시아에 정착하게 된 Mrs. Syarifah Lee 와의 흥미진진한 만남도 기대해 보세요! 
 
  • 진행: 한인 무슬림협의회 지도자   알리 안선근 박사
  • 일시: 2019년 11월 10일(일) 09:30~15:00  
  • 집결: 09:30 한인니문화연구원 (한인회) Korea Center Jl.Gatot Subroto Kav. 58 
  • 접수: 밴드댓글: https://band.us/@ikcs
  •                     SMS/KT: 081-111-7230, 0816-190-9976 
  •                     Email: [email protected]
  • 회비: Rp.300,000 (비회원 Rp.350,000) (차량, 점심 일체포함)
  *한인 100년사 편찬을 응원해 주세요.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PT. Inko Sinar Media.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