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물리 함바통 > 인도네시아 헤리티지

본문 바로가기

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사이트 내 전체검색

7c5f0da401471120b06cf4764b5dabae_1671380316_2477.png

인도네시아 헤리티지 마물리 함바통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자료실
작성자 헤리티지 댓글 0건 조회 8,812회 작성일 2014-12-18 17:54

본문

Mamuli   
                                                                                                                          
박물관 위치 : 구관 (동부 누사텡가라 주)                                                                                       
케이스 번호 : 3                                                                                                                               
재고 번호 : 29037                                                                                                                   
기원 : 플로레스-동부 누사텡가라 주 
소재 : 은, 황동
 
Mamuli (마물리) 라 불리는 이 귀걸이는 플로레스 지역의 여성들이 착용하던 것으로, 선대로부터 물려받은 중요한 지참금이 되기도 했다. 이 귀걸이는 은과 황동으로 제작되었기 때문에 평범한 일반 여성들이 착용했을 것으로 여겨진다. 만약 금으로 제작된 것이라면 이는 일반적으로 귀족의 소유물에 속하기 때문이다. 이 귀걸이는 매우 귀중한 것으로 여겨졌고, 사용하지 않을 때는 전통 가옥 안의 특별한 장소에 보관되었다. 또한 무용가들이 모든 전통 행사에서 이를 착용했다. 

이 보석은 동부 누사텡가라주 사람들에게 매우 중요한 의미를 지닌다. 이는 주로 착용한 사람의 지위를 나타내거나 몸을 장식하기 위한 용도였지만, 과거 선조들과의 중개자 역할을 하기도 했다. 예를 들어, 숨바족 문화에서 귀중한 금속은 하늘에서 기원을 한 것으로 여겨졌다. 태양은 금으로, 달 과 별은 은으로 만들어졌으며, 금과 은은 태양과 달이 생기거나 하늘에서 별똥별이 떨어질 때 지구에 박혔다고 전해진다. 따라서 금으로 된 물건은 부와 신의 호의를 의미한다. 또한, 화폐가 없었던 사회에서는 보석은 물물교환의 대상으로 사용되었다. 모든 기념행사에서 이 귀걸이는 이러한 영적인 이유와 그의 사회적 지위가 얼마나 중요한지를 보여주기 위해 사용되었을 것이다. 

이 지역에서 마물리는 인간세계와 영적 세계 사이의 매개체로 여겨졌고, 심지어는 질병과 다른 위험으로부터 보호하는 역할로 여겨졌다. 특히, 금으로 만들어진 마물리는 더 높은 가치를 가졌으며, 구성원 간의 조화를 방해할 수 있는 여러 방해물로부터 보호하기 위해 아주 깊숙한 곳에 보관되었다. 동부 누사텡가라 주의 몇몇 지역에서는 종교가들이 선조들과 접촉하기 위한 수단으로 금 마물리를 이용하기도 했다. 가장 가치가 높은 견본들은 그것들을 숨겨 놓은 장소에 거의 그대로 남아있었는데, 이유는 어떠한 치명적인 초자연적 힘이 방관자들을 죽게 하거나 또는 자연재해를 일으킬 수 있다고 믿어졌기 때문이다. 

마물리는 동부 누사텡가라 주의 많은 곳에서 발견되었으며, 그것들은 금을 포함한 다양한 소재로 만들어졌다. 대개 귀걸이로 착용했지만 현재는 부적이나 펜던트로도 사용된다. 다양한 크기, 모양, 장식과 이름을 가진 마물리는 여러 지역에 걸쳐 부와 사회적 지위를 나타내는 강력한 상징물이다. 위엄 있는 금 마물리는 대개 희귀한 의식적이고 순수한 보물로 여겨져 보존된다. 또는 가보로 내려오는 마물리는 신부 지참금 지불 시 두 집안 간에 교환되기도 한다. 외국 주화에서 녹여 주조한 은이나 금 같은 금속은 동부 인도네시아 문화의 세계관으로 볼 때  ‘남성다움’ 또는 ‘열정적인’ 것으로 여겨졌다. 그러나, 오히려 개방된 계란형의 마물리는 여성의 생식기와 비슷하다.

마물리는 번영의 상징으로 알려져 있으며, 이는 문화적으로 많은 이들이 존중하는 생명의 이중성, 즉 남성적, 여성적 속성을 합친 것이라고 할 수 있다. 전반적인 마물리의 형태는 여성 생식기를 특징화 한 것이지만, 마물리 각각이 가진 두 번 째 특징에 의해 남성 또는 여성적이라고 나눠진다. 남성적 마물리는 외관이 화려한 토대를 가지고 있는데. 이는 인간, 동물, 또는 다른 사물들의 세밀한 그림으로 장식되어 있다. 이와 반대로 여성적인 마물리는 외관에 장식이 없는 것이 특징이다

Hampatong
 
Location : Ethnography Room                                                                                                                      
Material : Ironwood             
Size : Height 2.5m – 4m
Museum Ref. : 18244, 8210, 8213, 7534, and 7536
제목 : 함바통
위치 : 민속관    
소재 : 경질목재
크기 : 높이 2.5m-4m  
참조번호 : 18244, 8210, 8210, 8213, 7534, 7536
 
니아스, 바딱, 다약, 토라자, 아스맛 등과 같은 인도네시아 고대 문화에서, 조상숭배를 위한 목각은 흔하게 나타나는 특징 중 하나이다.

함바통은 깔리만딴 지역의 다약족 목재 조각상의 함축적인 명칭으로, 인간, 동물, 그리고 다른 위협적인 생물체 등의 특징을 나무나 청동으로 만든 것이다. 크기는 몇 센티미터에 불과한 섬세하고 작은 부적부터 4 미터가 넘는 거대한 경질목재까지 다양하다. 

함바통은 다양한 곳에 쓰이는데, 특정 기능과 용도는 각각의 다약족 하위집단에 따라 다르다. (총 5개의 하위집단이 있다.) 주요 용도 중 하나는 죽은 사람이나 적의 머리를 가져왔을 때 이를 기리기 위해 사용된다.       —다약족은 부족 간 전쟁에서 적의 머리를 가져온다. 응아주족은 2차 장례식 때 죽은 사람을 기리고, 이들이 지금 우리의 조상들이라는 것을 상기시키기 위해 함바통을 사용한다.

함바통은 대게 마을의 입구 쪽, 강 가, 또는 다약족의 전통적인 긴 집의 앞에 놓이는데, 이는 악마, 자연 재해, 질병 등으로부터 부족을 보호하기 위한 수호신의로써의 역할을 한다. 따라서 이 동상을 만드는 것은 미신 또는 조상들에 대한 믿음과 연관이 깊다. 

참조번호 18244: 호랑이 위에 앉아있는 남성,두 마리 뱀, 거북이, 그리고 개를 묘사한 함바통은 이 우주에서 우위를 차지하고 있는 남성을 상징화 한 것이다. 

참조번호 8210, 8213 : 정확히 깎여진 흔적과 비슷한 형태에서 볼 수 있듯이, 두 함바통은 같은 조각가에 의해 만들어 졌을 가능성이 크다. 위 사진에서 남성은 터반, 끈으로 허리를 고정시킨 옷, 팔찌를 착용하고 총, 만다우(긴 칼), 그리고 독화살을 넣어두기 위한 박과 같은 것을 들고 있다. 또한 여성은 바위 위에 서서 한 여자 아이 손을 잡고 등에는 아이를 업고 있다. 그녀는 치마와 챙이 망가진 원뿔모양의 모자 (중국의 영향)를 착용하고 있다. 참조번호 7534, 7536 : 이 조각들 또한 하나의 긴 경질목재로 만들어진 것으로, 조상들을 나타낸다. 한 남성은 검을 들고 있고, 여성은 환대와 우정을 상징하는 빈랑나무 상자를 들고 있다. 여성 조각상은 대체로 조금 구부려진 채 무릎으로 서 있고, 빈랑나무 상자나 아이를 들고 있는 자세를 하고 있다. 대부분의 조각상은 서 있거나 웅크리고 앉아 있고, 가끔은 다리를 꼬아서 앉거나 중국식 항아리에 앉아있는데, 이는 높은 사회적 지위나 조상들의 부를 상징적으로 나타낸다. 철력목 (실론 경질목재, Indian rose chestnut또는 인도네시아어로 penaga lilin) 은 clusiaceae 과의 한 종류이다. 이 식물의 이름은 무거운 목재와 형태, 잎, 그리고 향기로운 꽃에 알맞은 열대기후에서 자란다는 특징을 따서 붙여진 명칭이다. 주로 열대기후의 스리랑카, 인도, 남부 네팔, 인도차이나, 그리고 말레이시아 반도에서 자란다. 

크기는 작은 것에서부터 13미터 높이까지 자라는 중간 크기의 상록수이며, 나무 몸통은 지름이 90 센티미터 정도이다. 잎은 단순하고 좁고 길쭉한 모양의 어두운 초록색이며, 아래쪽은 하얀색을 띄고 길이는 7-15 센티미터이다. 새로 나는 어린 잎은 빨간색에서 노란색을 띄는 분홍색이 있으며 축 늘어진 형태이다.  꽃의 지름은 4-7.5 센티미터이고,  4 장의 하얀 꽃잎과 꽃의 중간에는 노란색의 많은 수술이 있다. 

이 식물은 스리랑카 국가를 상징하는 나무이다. 이 나무는 매우 무겁고, 주로 철도 침목이나 건축목재로 쓰인다. 송진은 약간의 독성이 있지만 다른 많은 부분은 의학적 용도로 쓰인다.
 

첨부파일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PT. Inko Sinar Media.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