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 : 자카르타 경제신문, 사전, 장터, 전화번호

NCT DREAM 인도네시아서 봉사 활동 > 한인소식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한인소식

한인뉴스 | NCT DREAM 인도네시아서 봉사 활동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부 작성일19-05-10 20:08 조회338회 댓글0건

본문

(사진=굿네이버스 제공)

그룹 NCT DREAM 멤버 제노, 재민이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와 함께 지난달 중순, 바쁜 스케줄을 쪼개어 봉사활동을 위해 인도네시아로 출국했다. 인도네시아에서 제노와 재민은 교육을 받아야 하는 나이에 노동의 현실에 내몰려있는 아이들을 만나 최고의 하루를 선물하고 돌아왔다.
 
인도네시아는 빠른 경제 성장과 아름다운 관광지로 주목받고 있지만, 이면에 ‘빈부격차 심화’라는 심각한 문제를 가진 국가다. 특히, 빈민촌에 거주하는 아이들은 가난으로 인해 노동을 해야만 하는 열악한 환경에서 살아가고 있다.
 
NCT DREAM이 만난 ‘푸도리’와 ‘슬라맛’도 이런 상황에 처한 아이들 중 하나였다. 학교 수업을 다 마치지도 못한 채 생계를 위해 쓰레기장으로 향하는 ‘푸도리’와 학교가 아닌 바다로 배를 타고 물고기를 잡으러 가는 ‘슬라맛’은 둘 다 노동을 하는 시간에 공부를 하며 꿈을 이루고 싶어 한다. 
 
아이들을 만난 후, 멤버 제노와 재민은 “사실 우리에게는‘학교’에 다니는 게 너무 당연하지만, 이곳 아이들에게는 학교에 다니는 것이 곧 꿈이다”라며, “아이들에게 오늘이 최고의 하루였길 바라며, 아이들이 앞으로 계속 학교에 다니고 최고의 하루를 누리며 살아갈 수 있도록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MBC에서 방영되는 ‘최고의 하루’는 생계를 위해 꿈을 포기하는 아이들에게 셀러브리티가 직접 찾아가 꿈을 응원하고 그 꿈이 이루어질 수 있는 특별한 하루를 선물하는 내용으로, 아이들에게 선물한 ‘특별한 하루’가 ‘최고의 하루’로 이어질 수 있도록 공감과 응원의 메시지를 앞세운 신개념 모금방송이다.
 
이번 방송은 MBC 채널뿐만 아니라 평소 국내 모금 방송에 참여가 어려웠던 해외 거주자 및 팬들을 위해 유튜브로도 실시간으로 송출되며 유튜브에서 ‘굿네이버스’ 채널을 검색하면 시청 가능하다. 유튜브와 MBC 채널을 통해 동시 진행되는 이번 방송은 굿네이버스가 국내 NGO 중 최초로 시도하는 새로운 형태로써 유튜브 내 후원 기능인 ‘슈퍼챗’과 굿네이버스 후원 링크를 통해 보다 쉽게 참여할 수 있다.   
 
황성주 굿네이버스 나눔마케팅본부장은 “NCT DREAM의 밝은 음악만큼이나 따뜻한 마음이 인도네시아 아이들에게 잘 전달된 것 같다”며,“특히, 이번 방송은 유튜브를 통해서도 실시간으로 송출돼 쉽게 나눔에 동참할 수 있도록 했다. 국내·외 많은 분들이 영상을 통해 인도네시아 아이들의 어려운 상황에 함께 공감하고 나눔을 실천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아이들의 더 자세한 이야기는 13일 밤 12시 25분(한국시간)에 방영되는 ‘2019 MBC 최고의 하루 in 인도네시아’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싱글리스트)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www.pagi.co.id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