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 : 자카르타 경제신문, 사전, 장터, 전화번호

제6회 세계한인체육회장 대회 및 심포지엄 개최​ > 한인소식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한인소식

한인단체∙동호회 | 제6회 세계한인체육회장 대회 및 심포지엄 개최​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부 작성일22-05-12 21:49 조회15,523회 댓글0건

본문

2019년 개최된 제5회 세계한인체육회장 대회 (사진=세계한인체육회총연합회 제공)
 
세계한인체육회총연합회(회장 윤만영)는 코로나로 인하여 2019년 제5회 대회이후, 3년만에 2022 제6회 세계한인체육회장 대회(이하 “세총 대회”로 칭한다) 및 심포지엄를 개최한다.
 
제6회 세계한인체육회장 대회는 5월24일부터 27일까지 국회의원회관 및 울산광역시 등에서 진행된다.
 
이번 제6회 세총 대회에서는 심포지엄, 대한체육회 초청 만찬, 진천선수촌 방문, 전국체전 관계자 회의, 울산시 초청 만찬, 임시총회, 전국체전 경기장 참관, 울산소재 기업방문 등이 예정되어 있다.
 
금번 대회는 세계한인체육회총연합회에서 주최/주관하며, 대한체육회, 울산광역시,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세계한인상공인총연합회, UN피스코, 세계한인회총연합회, 세계한인언론인협회, 금산인삼약초산업진흥원 등이 후원한다.
 
재외동포 체육단체의 위상을 제고하고 활동과 역할 등을 국내에 소개하고, 전국체전 개최지와의 상호협력 방안을 도모하기 위한 이 행사에는 17개국 해외한인체육회장과 관계자 등 40여 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심포지엄은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5월24일 오전10시~12시에 진행되며, 심포지엄은 임오경 국회의원과 공동 주최/주관하고, ‘재외동포의 남북체육교류 기여와 세계한인체육회총연합회의 역할(발제자 : 정광일 재외동포재단 사업이사)’과 ‘2024 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대회의 남북평화올림픽 추진을 위한 세계한인체육회총연합회의 역할(발제자 : 김경성 남북체육교류협회 이사장)’ 등에 관해 다룰 계획이다.
 
진천선수촌을 방문하여 국가대표 유망선수 3명에게 각 100만원의 격려금을 전달할 계획이다. (2명은 세계한인체육회총연합회, 1명은 재독일대한체육회)
 
윤만영 회장은 제6회 세총 대회를 통해, 매년 추진되고 있는 세계한인체육회장 대회를 통해 국내에 잘 알려지지 않은 해외한인체육단체의 활동상과 역할 등을 소개해 나갈 것이며, 3년만에 해외동포선수단이 참가하는 제103회 전국체전에 대규모 해외동포선수단을 참가시켜 한민족대축전이 될 수 있도록 울산광역시와 협력하여 다각적인 홍보와 교류를 위한 상호 협력 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세계한인체육회총연합회는 2차례 북한방문(1차 2018년, 2차 2019년)을 방문하였으며, 2019년도에는 북한 체육성과 합의서를 체결한 바 있다.
 
총연합회는 코로나로 인한 국경봉쇄가 풀리면, 내년에 평양에서 제2회 세계한민족골프대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지난 2011년 창립된 세계한인체육회총연합회는 대한체육회로부터 지정받은 18개 재외한인체육단체의 연합체다.
 
양영연 재인도네시아대한체육회장이 초대회장, 권유현 재중국대한체육회장이 2대 회장을 맡았으며, 현 윤만영 회장은 지난 2017년부터 제3대 회장에 이어, 2018년 전국체전 기간중 제4대 회장에 당선되어 현재 5대 회장으로 연임하고 있다.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www.pagi.co.id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