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 : 자카르타 경제신문, 사전, 장터, 전화번호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재외동포재단은 동포사회와의 소통을 위한 ‘찾동(찾아가는 동포재단)’ 프로그램 활성화 > 한인소식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한인소식

한인단체∙동호회 |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재외동포재단은 동포사회와의 소통을 위한 ‘찾동(찾아가는 동포재단)’ 프로그램 활성화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부 작성일21-03-17 22:43 조회6,827회 댓글0건

본문

(사진=재외동포재단 제공)

- 3.15(월) 아프리카 · 중동지역에 이어, 3.17(수) 미국 10대 지역 한인회장과의 동포사회 주요 현안 협의
 
코로나19 장기화에도 불구하고, 재외동포재단(이사장 김성곤)은 동포사회의 주요현안 및 애로사항 청취를 위해 ‘찾동(찾아가는 동포재단)’이라는 비대면 화상접촉 프로그램을 활성화하고 있다. 
 
지난 3.15(월) 아프리카·중동지역 한인회장들과 처음으로 ‘찾동’ 간담회를 갖고, 거주국 코로나19 돕기 및 모국 지원 활동에 대해 협의하였고, 재외동포 백신접종 기회 등 요구사항을 청취하였다. 
 
그리고, 3.17(수)에는 지난 6년 간 ‘세계한인회장대회 운영위원회’에 대표를 보내지 못하고 있는 미국 한인회의 현실을 타계하기 위해 미국 10대 지역 한인회장들과 김성곤 재외동포재단 이사장이 화상으로 만나, 미래지향적인 미국 동포사회 대표기구 개선 방안에 대해 실효성 있는 협의를 하였으며, 금년 10월 발족 예정인 ‘세계한인회총연합회’ 추진위원회에 참석할 미국측 옵저버(찰스윤 뉴욕한인회장)를 선임하기도 하였다. 
 
또한, 코로나19 현 상황에서의 동포사회 애로사항과 코로나19 이후의 실질적인 동포사회 사업방향에 대해서도 진지한 의견을 교환하였다. 
 
김성곤 재외동포재단 이사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재외동포사회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다면서, “생생한 동포사회의 목소리를 청취하여 재단사업에 효과적으로 반영하기 위해 ’찾아가는 동포재단‘ 프로그램을 시작하게 되었으며, 앞으로도 전 세계 우리 동포 단체와의 소통을 활성화해 나갈 예정이다.” 라고 말하였다.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www.pagi.co.id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