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 : 자카르타 경제신문, 사전, 장터, 전화번호

"동남아패키지 연계쇼핑센터서 국내기준 부적합 식품 등 판매" > 한인소식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한인소식

한인뉴스 | "동남아패키지 연계쇼핑센터서 국내기준 부적합 식품 등 판매"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부 작성일19-12-03 17:07 조회150회 댓글0건

본문

[한국소비자원 제공]
 
-소비자원, 분말제품·벌꿀·진주반지 등 안전성 조사

동남아 패키지여행 일정에 포함된 쇼핑센터에서 판매하는 식품과 화장품 중 상당수가 국내 안전 기준에 부적합하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한국소비자원은 베트남(하노이), 태국(방콕·파타야·푸껫), 필리핀(보라카이, 세부), 말레이시아(코타키나발루), 인도네시아(발리) 등 동남아 5개국 7개 패키지여행 일정에 포함된 단체관광객 전용 쇼핑센터에서 판매하는 주요 상품의 안전성을 조사한 결과를 3일 공개했다.
 
조사 결과, 식품과 화장품 32개 제품 중 10개(31.3%) 제품에서 국내 기준을 초과하는 금속성 이물질(쇳가루)과 히드록시메틸푸르푸랄(HMF), 세균이 검출됐다.
 
노니 가루 등 분말 3개 제품에서는 국내 기준(10.0mg/kg)보다 최대 25배 많은 쇳가루가, 칼라만시 원액 1개 제품에서는 세균수가 45배 초과 검출됐다.
벌꿀 6개 제품에서는 기준(80mg/kg)을 최대 27배 초과한 HMF가 검출됐다. HMF는 벌꿀 품질의 척도가 되는 화합물로, 함량이 적을수록 품질이 좋은 것으로 평가받는다.
 
코타키나발루·세부에서는 국내에서 사용이 금지된 센나, 통캇알리, 인태반(사람 태반)이 포함된 식품과 화장품 4개 제품이 판매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석청(야생 꿀) 제품 1개는 원산지 표시가 없어 수입금지 제품인지 여부를 확인할 수 없었다. 네팔산 석청은 저혈압·시각장애 등을 유발하는 중독성 물질인 그레이아노톡신이 포함될 수 있어 수입 금지 품목이다.
 
이밖에 진주 반지 5개 중 3개 제품의 금속 부분에서 국내 안전기준을 최대 263배 초과하는 납과 최대 12배 초과한 니켈이 검출됐다.
 
라텍스 베개 5개 중 1개 제품은 '100% 천연 라텍스'라는 표기가 있었지만 합성라텍스가 21.4% 섞여 있었고, 가죽 지갑 6개 중 2개 제품은 지갑 형태를 유지하기 위해 삽입하는 보강재로 재활용 광고지를 사용하는 등 품질이 미흡한 것으로 나타났다.
 
소비자원은 조사 결과를 토대로 문화체육관광부에 국외여행상품 정보제공 표준안에 쇼핑센터 이용 때 제품의 시험성적서 정보를 제공하는 근거를 마련하도록 요청했다.
 
또 한국여행업협회에 국내 기준에 적합한 성적서를 갖춘 쇼핑센터에만 여행객을 안내하도록 쇼핑센터 선정 가이드라인 마련을 권고했다. 협회는 이를 수용해 적극적으로 개선해 나가기로 했다고 소비자원은 전했다.[연합뉴스]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www.pagi.co.id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