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 : 자카르타 경제신문, 사전, 장터, 전화번호

동부 파푸아서 반군 총격.. 군인 8명 숨져 > 정치∙사회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정치∙사회

사건∙사고 | 동부 파푸아서 반군 총격.. 군인 8명 숨져

페이지 정보

작성자 rizqi 작성일14-05-29 00:05 조회6,295회 댓글0건

본문

2년래 최악 사고…인니軍 ”분위주의 단체 소행…즉각 추적 체포”

ada foto( main foto berkaitan dengan naskah ini.. taruh foto di atas dan di bawahnya naskah..)
인도네시아 동부 파푸아주에서 2년래 최악의 총격 사건이 발생했다. 
이 사고로 8명이 목숨을 잃는 등 20여명의 사상자가 났다.
23일 현지언론에 따르면  파푸아주 고산 지역인 뿐짝 자야에서 지난 21일 순찰 중이던 인도네시아군 병력이 분리주의로 추정되는 무장 괴한으로부터 총격을 받고 8명이 목숨을 잃었다.
이어 다음날인 22일에도 오전 8시25분께 인도네시아군 헬리콥터가 8명의 희생 군인의 시신을 이송하기 위해 시낙 지역으로 가는 도중 또다시  총격을 받아 조종사와 승무원 등 3명이 다치고 기지로 회항했다.
인도네시아군(TNI) 대변인은 두 차례 공격 모두 지역 무장독립 단체의 소행으로 추정된다며 "지방선거 등을 앞두고 혼란을 조성하려고 공격을 강화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조꼬 수얀또 정치안보조정장관은 "과거에도 경찰과 군을 표적으로 무장공격을 벌인 골리앗 따부니와 무립 등 두 분리주의 세력이 유력하다"며 "철저하게 매복한 이들에게 8명의 정예 인도네시아군이 총격을 받아 숨졌다"고 전했다.
이와 관련, 줄라안 알드리안 빠샤 대통령 대변인은 수실로 밤방 유도요노 대통령에게 이 사건을 보고했으며, 대통령은 즉각 이들을 추적해 체포하라고 지시했다고 전했다.
파푸아는 지난 1969년 유엔 후원으로 시행된 국민투표로 인도네시아에 편입됐으나 풍부한 지하자원에도 경제가 가장 낙후된 지역으로 꼽히며 소규모 독립운동단체 등이 수십 년째 산발적인 분리독립 운동을 전개하고 있다.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www.pagi.co.id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