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 : 자카르타 경제신문, 사전, 장터, 전화번호

인니 노동법 개정 반대 시위 6천명 체포…145명 코로나 양성 > 정치∙사회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정치∙사회

사건∙사고 | 인니 노동법 개정 반대 시위 6천명 체포…145명 코로나 양성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부 작성일20-10-11 08:59 조회885회 댓글0건

본문

인도네시아 경찰이 쏜 물대포 맞는 시위대[로이터=연합뉴스]

조코위 "허위정보 때문에 시위…헌법재판소에 제소하라"
 
인도네시아 경찰이 노동법 개정 등을 골자로 한 이른바 '옴니버스 법' 반대 시위자 약 6천명을 체포했다고 발표했다.
 
10일 CNN인도네시아 등에 따르면 인도네시아 경찰청은 지난 6∼9일 전국 주요 도시에서 열린 시위에서 폭력 행위자 총 5천918명을 체포해 240명을 우선 입건하고, 또 다른 153명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특히 경찰이 체포한 시위자를 대상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속 검사를 진행한 결과 145명이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덧붙였다.

인도네시아의 코로나19 확진자는 매일 평균 4천명 이상씩 늘고 있으며, 이번 시위에 많은 사람이 참여하면서 증가 폭이 더 늘어날 것으로 전문가들은 우려한다.
 
인도네시아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32만4천여명, 사망자는 1만1천여명이다.
 
시위대가 일단 주말에는 대규모 집단행동을 중단했으나, 인도네시아 노총(KSBSI)이 12∼16일 자카르타 대통령궁 앞 등 24개 주에서 다시 시위를 벌일 계획이다.
 
인도네시아 노총과 인도네시아 노동조합연맹(KSPI)은 물리적 시위뿐만 아니라 옴니버스 법의 위헌 여부를 가려달라고 헌법재판소에 제소를 준비하고 있다.
 
조코 위도도 대통령은 9일 오후 기자회견에서 "코로나 팬데믹이 일으킨 경제 위기로 일자리를 잃은 실업자와 젊은이에게 일자리를 제공하기 위해 옴니버스 법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옴니버스법에 반대하는 시위는 기본적으로 허위정보에 의해 선동됐다고 생각한다"며 "이 정책에 반대하는 사람은 헌법재판소에 이의를 제기하라"고 촉구했다.
 
인도네시아 의회는 5일 밤 70여개 법률 1천200여개 조항을 일괄 제·개정하는 905쪽 분량 옴니버스 법을 통과시켰다.
 
인도네시아 정부는 옴니버스 법을 '고용창출법'이라 부르며 일자리 창출과 투자 유치, 규제개혁을 위한 핵심 내용을 담았다고 필요성을 강조한다.
 
노동계는 퇴직금 감축과 최저임금 산정방식 변경, 무기한 계약직 허용, 외주 업무범위 제한 삭제 등 '고용 유연화'가 경영자에게는 유리하지만 광범위하게 노동권을 침해한다고 반발한다.
 
거리고 쏟아져 나온 노동자와 학생, 시민운동가 가운데 일부는 화염병과 돌을 경찰과 관공서에 던졌고 경찰은 물대포, 최루탄, 고무탄을 쏘며 강경 진압했다.
 
자카르타 시내에서만 20여개 버스 정류장과 지하철역 출입문이 부서지고 경찰초소, 상점이 불에 탔다.
 
시위가 끝난 뒤 대규모 청소인력을 투입해 수거한 쓰레기의 양이 398t에 이르렀다고 자카르타 주정부는 밝혔다.[연합뉴스]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www.pagi.co.id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