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 : 자카르타 경제신문, 사전, 장터, 전화번호

부산 도착 인도네시아인 또 확진…"선원 인력 수 십명씩 한국행" > 정치∙사회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정치∙사회

보건∙의료 | 부산 도착 인도네시아인 또 확진…"선원 인력 수 십명씩 한국행"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부 작성일20-07-03 16:34 조회2,820회 댓글0건

본문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인근 수카르노하타 공항 출국장[자카르타=연합뉴스]
 
자카르타발 인천행 여객기 타고 도착 후 KTX로 부산·울산 이동
 
인도네시아에서 인천공항을 거쳐 부산에 도착한 인도네시아인 선원이 또다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3일 주인도네시아 한국대사관 등에 따르면 전날 인도네시아에서 입국, 같은 날 오후 부산역 선별진료소에서 진단검사를 받은 인도네시아인 남성이 이날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부산시의 152번 확진자가 된 인도네시아인 남성은 동부 자바 마두라섬 출신으로, 선원으로 취업한 8명이 함께 입국한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달 19일에도 자카르타발 인천행 항공기를 타고 전날 입국해 부산역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받은 31세 한국 남성(146번 확진자)과 인도네시아인 남성(147번 확진자)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인도네시아인 147번 확진자 역시 부산에서 배를 타기 위한 선원 인력으로 전해졌다.
 
자카르타 항공업계에 따르면 최근 자카르타발 인천행 항공기에 100명이 타면 30∼50명은 선원으로 취업한 인도네시아인 인력이다.
 
코로나19 사태에도 인도네시아인 선원 인력이 꾸준히 필요하기 때문에 계속해서 한국행 비행기에 오르는 것이다. 이들은 편도 표를 끊어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한 뒤 KTX를 타고 부산·울산으로 이동한다.
 
항공사 관계자는 "인도네시아인 선원들은 통상 항공기 뒤쪽에 구분해서 좌석을 주고, 한국인 등 다른 승객은 앞쪽으로 자리를 배치한다"고 밝혔다.
 
이날 부산에서 확인된 152번 확진자를 포함해 지금까지 자카르타·발리에서 한국에 입국하자마자 확진 판정을 받은 한국인은 최소 8명, 인도네시아인은 2명이다.
 
한편, 보르네오섬 인도네시아령 칼리만탄 정유공장 건설 현장에서 코로나19에 감염돼 격리 치료 중인 한국인 근로자 2명은 안정적인 상태로 확인됐다.
 
현대엔지니어링 측은 "한국인 환자 두 명 모두 무증상 감염자라 상태가 양호하다"며 "현지인과 한국인 직원 모두 추가 감염자는 없다"고 밝혔다.
 
앞서 인도네시아 동칼리만탄 발릭파판의 현대엔지니어링 '정유공장 고도화 프로젝트' 건설 현장에서 한국인 직원 A씨(44)·B(60)씨와 현지인 직원 7명 등 총 9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지난달 24일부터 2주간 현장이 폐쇄된 상태다.
 
한국인 직원 33명이 유전자 증폭검사(PCR)를 받고, 2명은 확진, 30명은 음성판정을 받았고 1명은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인도네시아에서 한국인으로는 처음 확진 판정을 받은 A씨는 치료 후 PCR 검사에서 1차 음성판정을 받았고, 2차로 음성판정을 받으면 퇴원할 수 있다.[연합뉴스]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www.pagi.co.id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