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 : 자카르타 경제신문, 사전, 장터, 전화번호

조꼬위 "코로나 위기의식 부족…장관 교체·기관 해체 경고" > 정치∙사회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정치∙사회

정치 | 조꼬위 "코로나 위기의식 부족…장관 교체·기관 해체 경고"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부 작성일20-06-29 12:07 조회3,388회 댓글0건

본문

인도네시아 코로나19 확진자 5만4천10명…"예산 빨리 지출하라"
 
 
조꼬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과 관련해 장관들이 '위기의식'이 부족하다며 이런 식이면 개각과 기관 해체를 단행하겠다고 경고했다.
 
29일 안따라통신 등에 따르면 인도네시아 대통령궁은 조꼬위 대통령이 지난 18일 열린 국무회의에서 장관들을 질타한 동영상을 전날 오후 공개했다.
 
조꼬위 대통령은 "(장관 중) 많은 이들이 평소처럼 일하고 있다. 그게 내가 화가 나는 점"이라며 "감정이 없느냐, 이것은 위기 상황"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2억6천700만명의 국민을 위해, 국가를 위해 나는 특단 조처를 할 것"이라며 "기관을 해체할 수도 있고, 개각을 할 수도 있고, 나는 모든 것을 고려하고 있다. 필요하다면 추가 비상 규정을 발표할 수도 있다"고 덧붙였다.
 
조꼬위 대통령은 무엇보다 코로나19 정부 예산 지출이 늦어지고 있는 점에 매우 실망했다고 불만을 표출했다.
 
인도네시아 정부는 코로나19 대응 예산을 677조2천억 루피아(58조6천억원)에서 686조2천억 루피아(59조4천억원)로 늘렸다.
 
조꼬위 대통령은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빈민 구제, 해고 방지를 위한 기업지원, 의료장비 구매자금, 의사와 간호사 특별수당 등의 예산 지출이 왜 늦어지냐며 특히 보건부가 긴급자금으로 배정된 75조 루피아(6조3천억원) 가운데 1.5%만 사용한 점을 꼬집었다.
 
조꼬위 대통령은 "소비지출에 힘을 실어 줄 수 있도록 최대한 정부 예산을 빨리 쓰라"며 "기업들이 파산한 뒤에 정부가 나서서 도와주려 하면 아무 소용이 없다"고 강조했다.
 
조꼬위 대통령은 "중소기업, 대기업, 은행 등 경제와 관련된 모든 부문에 지원이 필요하다"며 "특히 제조업, 노동집약적 산업은 정리해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우선순위를 둬야 한다. 대규모 정리해고가 있을 때까지 기다리지 말라"고 당부했다.
 
조꼬위 대통령은 앞서 16일에는 검찰과 경찰, 감사원, 반부패위원회(KPK), 법무인권부, 재무감독발전위원회(BPKP)에 "코로나19 대유행을 이용해 사리사욕을 챙기는 공무원을 찾아내 엄벌하라"고 지시했다.
 
예산이 많아진 만큼 코로나19 진단키트·방역용품 가격 부풀리기와 각종 뇌물 수수, 리베이트 문제, 빈곤층 식량·현금지원 사업 부정수급 등 다양한 '부패 사건'이 수면 위로 떠오르고 있다.
 
인도네시아의 코로나19 확진자는 전날 1천198명이 추가돼 누적 5만4천10명이고, 사망자는 34명 추가돼 누적 2천754명이다. [연합뉴스]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www.pagi.co.id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