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 : 자카르타 경제신문, 사전, 장터, 전화번호

인도네시아서 식인악어 사살…배 속에서 시신 일부 발견 > 정치∙사회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정치∙사회

사건∙사고 | 인도네시아서 식인악어 사살…배 속에서 시신 일부 발견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부 작성일18-03-04 18:30 조회807회 댓글0건

본문

지난 1일 인도네시아 동(東) 깔리만딴 주 꾸따이 띠무르 리젠시(군·郡)의 한 강에서 사살된 몸길이 6m의 대형 악어
 
인도네시아령 보르네오 섬에서 사살된 식인악어의 뱃속에서 사람의 시신 일부가 나왔다고 트리뷴뉴스 등 현지 언론이 3일 보도했다.
 
인도네시아 경찰은 지난 1일 새벽 동(東) 깔리만딴 주 꾸따이 띠무르 리젠시(군·郡)의 한 강에서 지난달 27일 실종된 현지인 남성 안디 아소 으랑(36)의 시신을 발견했다.
 
시신은 신체 일부가 뜯겨나가는 등 심하게 훼손된 상태였다.
 
경찰은 시신 발견 장소 인근에서 몸길이 6m의 대형 악어를 찾아내 그 자리에서 사살했다.
 
현지 경찰 당국자는 "배를 갈라 본 결과 악어의 위에서 희생자의 것으로 추정되는 왼쪽 팔과 다리가 나왔다"고 말했다.
 
인근 팜오일 농장 직원인 안디는 조개를 채취하려고 강둑에 나갔다가 변을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인도네시아 시골에서는 악어로 인한 인명사고가 자주 발생한다.
 
지난달에는 잠비 주의 오지 마을에서 60대 여성이 악어에 물려 숨진 채 발견됐고, 작년 9월에는 동 깔리만딴 주에서 악어의 공격을 받은 소년의 시신을 찾겠다며 물에 뛰어 든 주술사가 역시 악어에게 끌려 들어가 목숨을 잃는 일이 있었다.
 
2016년 4월에는 파푸아 주의 유명 관광지인 라자 암빳 제도에서 러시아인 관광객이 악어의 공격을 받아 숨지기도 했다.
 
이처럼 관련 사고가 잇따르는 데는 과거 사람이 살지 않았던 오지까지 인간의 활동범위가 급격히 확장된 것도 일부 원인으로 지목된다.
 
1960년 8천800만명 내외였던 인도네시아의 인구는 50여년이 지난 현재 2억6천만명으로 세 배 가까이 급증했다. 인도네시아에선 1990년대 이후에만 한국 면적의 세 배가 넘는 31만㎢의 열대우림이 벌목돼 사라졌다.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www.pagi.co.id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