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 : 자카르타 경제신문, 사전, 장터, 전화번호

정치∙사회 832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정치∙사회 목록

Total 12,632건 832 페이지
사회∙종교 편집부 | 08-20 | 4850 롤스로이스, 수하르토 아들에 뇌물 현금 등 2000만 달러 달해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항공기용 엔진과 산업용 터빈 등을 생산하는 영국의 롤스로이스가 인도네시아 수하르토 전 대통령의 아들 토미 수하르토에게 2000만 달러(약 216억원) 상당의 뇌물을 제공했다고 9일(현지시간) 영국 가디언이 보도했다. 영국 중대비리조사청(SFO)은 롤스로이스가 중국과 인도네시아, 기타 국가에서 고위공무원 등에 뇌물을 제공한 혐의에 대해 1년여…
정치 편집부 | 08-20 | 4328 양승태 “설익은 신조, 법관 양심 아니다”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정치 편향 논란 겨냥한 듯 경력법관 임명식서 지적 양승태 대법원장은 10일 “법관이 따라야하는 양심은 건전한 상식과 보편적 정의감에 기초한 직업적 양심을 말하는 것”이라며 “혼자만의 독특한 가치관이나 편향된 시각을 양심으로 포장해서는 안 된다”고 밝혔다. 이…
정치 편집부 | 08-20 | 4305 이집트 대규모 반정부 시위 예고 무르시는 군에 국가기관 방어령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유혈충돌 재연 우려 고조 이집트 무함마드 무르시 대통령의 새 헌법선언문에 반발하고 있는 야권이 11일 대규모 반대시위를 예고하면서 긴장이 고조되고 있다. 친무르시 이슬람 세력도 맞불시위를 예고한 데다, 무르시가 군에 국가기관 방어 명령을 내려 유혈충돌도 우려된다. 이집트 야권은 9일(현지시간) 성명을 내고 …
사회∙종교 편집부 | 08-20 | 4504 한•미•일 북 로켓 감시 비용 하루 16억원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한·미·일 정보당국은 10일 오전 6시부터 평북 철산군 동창리 일대에 대한 집중감시를 강화했다. 10~29일까지로 발사 일정이 늦어졌지만 하늘·바다·땅의 모든 장비를 가동해 발사가 완료될 때까지 감시한다는 계획이다. 이런 감시 활동엔 3국이 하루 최소 15억 8000만원을 …
사회∙종교 편집부 | 08-20 | 4107 1억570만원 자선냄비에 넣고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60대, 편지와 함께 수표 전달 지난 9일 오후 6시25분쯤 서울 명동 입구에 놓인 구세군 자선냄비 모금함에 밤색 체크무늬 정장을 입은 60대 노신사가 다가섰다. 그는 “어려운 노인분들께 써 주세요”라고 말하고는 아무 것도 적히지 않은 흰색봉투 하나를 냄비에 넣었다. 모금함을 지키던 홍선옥(28)씨가 �…
정치 편집부 | 08-20 | 3677 호남 간 안철수 “다음 정부에서 공직 안 맡겠다”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안철수씨가 10일 “(민주통합당) 문재인 후보가 새정치를 위한 대국민약속을 한 것을 믿고 아무 조건 없이 도와드리기로 했다”며 “다음 정부에서 어떤 임명직도 맡지 않겠다”고 말했다. 문 후보가 대통령이 돼도 국무총리나 장관을 맡는 등 내각에 들어가는 일은 없을 것이란 얘기다. 안씨…
사회∙종교 편집부 | 08-20 | 4291 폭염보다 무서운 혹한 ••• 10일 전력 피크 신기록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서울 12월 초 기온 56년 만에 최저 12월 들어 연일 매서운 강추위가 이어지고 있다. 10일 아침 서울이 영하 11.8도까지 떨어졌다. 이달 들어 열흘 동안 서울의 최저기온 평균값은 영하 7.1도였다. 이는 1956년 12월 초순(1~10일) 서울의 평균 최저기온이 영하 8.5도를 찍은 이후 56년 만의 강추위다. 춘천은 12월 초…
사회∙종교 편집부 | 08-20 | 4119 ‘한국의 잡스 키우자’••• CEO들 뭉쳤다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1세대 벤처, 투자자 등 교수진에 재능기부 차원 참여 매년 60명씩 전액 무료 교육 졸업생에 최대 5억 투자도 ‘창업기업가 사관학교’ 출범 스티브 잡스 전 애플 최고경영자(CEO) 같은 세계적인 창업자를 길러내기 위해 국내의 성공한 벤처창업자와 기업 CE…
사회∙종교 편집부 | 08-20 | 5045 자가용 짝홀수 2부제 운행 검토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조꼬 지사, 자카르타 교통체증 완화 위해 내년 3월 시행목표로 곧 준비작업에 착수 수드리만∙땀린∙가똣 수보르또에 우선 적용 자카르타특별주가 최악의 교통체증 완화책의 하나로 2013년 3월부터 자가용차 운행을 번호판의 홀짝수 2부제로 제한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짝홀수 2부제가 시행되면, 홀수번호판의 차량은 홀수일…
사회∙종교 편집부 | 08-20 | 3958 재외국민 투표율 70%대 예상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110개국에서 실시 ··· 오늘 종료 18대 대통령 선거의 재외국민 투표율이 70%에 달할 것으로 전망된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재외국민투표 닷새째인 10일 오전 10시(한국시간) 현재 전체 재외유권자 22만2389명 중 13만273명이 투표를 마쳐 투표율이 58.6%를 기록…
문화∙스포츠 편집부 | 08-20 | 3237 초면 골 판정 ‘카메라 심판’ 14대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총 14대의 고속카메라가 ‘매의 눈’처럼 공의 움직임을 쫓는다. 심판진은 골 여부가 모호한 상황에서 즉각적으로 기계의 도움을 얻는다.  9일 울산과 몬테레이의 국제축구연맹(FIFA) 클럽월드컵 경기에서 골 판정 기술인 ‘호크아이(Hawk eye)’가 공식대회 첫선을 보…
문화∙스포츠 편집부 | 08-20 | 3240 한류팬 1만 명을 홀린 ‘2PM’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한국의 아이돌 그룹 ‘2PM’의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공연이 8일 밤 8시 안쫄 유원지 내 마따 엘랑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려 1만여 한류 팬들을 열광의 도가니에 빠뜨렸다. 2시간에 걸친 공연 내내 인도네시아의 열성팬들은 한국어로 ‘2PM’의 히트곡을 따라 불렀고, 함성이 그치질 않았다.…
문화∙스포츠 편집부 | 08-20 | 3382 8년 전 노래•퍼포먼스 반미 논란 싸이 “사과 드린다”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가수 싸이(35·본명 박재상)가 8년 전 불렀던 노래로 ‘반미(反美)’ 논란에 휘말렸다.  미국 연예 전문매체 미디어아이트는 7일(이하 현지시간) 싸이가 2004년 ‘이라크인을 고문하고 죽이는 미군과 그 가족을 고통스럽게, 천천히 죽이자’고 선동하…
문화∙스포츠 편집부 | 08-20 | 3723 첼시 만나나 했는데, 멕시코에 막힌 울산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클럽월드컵 축구 개막 몬테레이에 1-3 완패 아시아 챔피언 울산 현대의 ‘철퇴축구’는 상대의 철저한 분석에 꼼짝 못했다. 북중미 챔피언 몬테레이(멕시코)의 창 끝은 예상보다 훨씬 날카로웠다.  울산은 9일 일본 아이치현 도요타 스타디움에서 열린 국제축구연맹(FIFA) 클럽월드컵 첫 경…
문화∙스포츠 편집부 | 08-20 | 3708 “여왕의 복귀, 완벽하다” 쇼트서 시즌 최고 점수 연아는 “더 다듬어야죠”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컴백무대 NPR트로피 대회 1위 황홀한 ‘뱀파이어의 키스’가 고요했던 피겨계를 흔들어 깨웠다. ‘피겨 퀸’ 김연아(23·고려대)가 완벽한 복귀전을 치렀다. 김연아는 8일 밤(한국시간) 독일 도르트문트의 아이슈포르트첸트룸 빙상장에서 열린 2…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pagi.co.id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