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 : 자카르타 경제신문, 사전, 장터, 전화번호

쁘르따미나 “2025년까지 매년 3백만톤 LNG 수입해야” > 경제∙비즈니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경제∙비즈니스

에너지∙자원 | 쁘르따미나 “2025년까지 매년 3백만톤 LNG 수입해야”

페이지 정보

작성자 jktbizdaily1 작성일14-05-28 12:14 조회14,336회 댓글0건

본문

美 세니에르에너지사와 LNG수입계약···전국에 가스파이프라인 건설 야망
 
 
“인도네시아는 2025년까지 매년 3백만톤의 액화천연가스(LNG)를 수입해야 합니다”
살리스 아쁘릴리안 쁘르따미나 가스에너지 부사장은 지난 23일 인도네시아석유화학협회 컨퍼런스에서 이와 같이 말했다.
살리스는 “쁘르따미나는 80만톤의 LNG를 미국 휴스턴 소재 세니에르에너지(Cheniere Energy)로부터 20년간 수입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현지언론 자카르타글로브 23일자에 따르면 세니에르에너지로부터의 가스공급은 2018년 말 또는 2019년 초부터 시작될 예정이다.
일반적으로 가스 및 가스관련 계약은 적어도 25년 기준으로 체결된다.
살리스는 LNG의 수요공급 차이가 2025년도에 3백만톤이 될 것이라고 예측하고 쁘르따미나가 이런 수요에 대비해 생산량을 확대해나가고 있다고 밝혔다.
쁘르따미나는 두 척의 LNG 선박을 구입해 수입에 대응할 계획이다.
쁘르따미나는 또한 아쩨 아룬 소재 LNG 플랜트를 재기화 시설로 전환하는 작업을 진행 중에 있다.
쁘르따미나는 이밖에 매년 150만톤 규모의 LNG 수용량을 지닌 FSRU(부유식 액화천연가스 저장·재기화 설비)를 동부자바에 건설해 생산량을 늘릴 예정이다.
살리스는 초기 계획은 중부자바 해안에 시설을 설비를 건설할 예정이었지만, 쁘르따미나는 위치를 동부자바로 옮기기로 하고 가스 파이프라인 네트워크를 크게 개선하기로 했다.
일반적으로 FSRU는 가스 파이프라인 네트워크가 불충분한 지역에 위치한다.
쁘르따미나는 30km길이의 가스파이프라인이 서부자바에 위치한 FSRU와 연결될 것이며 국영전력 PLN의 가스화력발전소 등 서부자바 소재 공단과도 연결된다고 밝혔다.
FSRU는 누산따라 르가스에 의해 운영된다. 누산따라 르가스는 쁘르따미나와 주영 가스 유통사 쁘루사하안 가스 느가라의 합자 기업이다.
쁘르따미나 자회사 쁘르따가스의 헨드라 자야 대표이사는 “파이프라인 건설은 총 6,594만 달러가 투입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쁘르따미나는 파이프라인 네트워크를 확장하려는 큰 목표를 가지고 있다. 쁘르따미나는 865km의 천연가스 파이프라인을 건설 중이다.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www.pagi.co.id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