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 : 자카르타 경제신문, 사전, 장터, 전화번호

코로나19 여파 건설회사 절반 도산 > 경제∙비즈니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경제∙비즈니스

건설∙인프라 | 코로나19 여파 건설회사 절반 도산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부 작성일20-09-21 12:08 조회11,988회 댓글0건

본문

인도네시아 건설업협회(AKI) 따르면 7 시점 전국의 건설회사 절반이 도산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코로나19) 유행으로 민간과 공공부문 모두 건설사업이 연기, 취소된 것이 영향을 미쳤다

현지 언론 자카르타 포스트 17일자 보도에 따르면 AKI 아구스띠 협회장은 "지방자치단체가 인프라 사업 예산을 코로나19 대응 예산으로 투입했다. 특히 지방의 중소 하청업체들이 많이 도산했다라고 설명했다.

지방자치단체는 평균 인프라 예산의 40% 코로나19 대책으로 활용하고 있다.

아구스띠 협회장은 "공공사업국민주택부에게 지자체가 취소한 지역 인프라 사업을 재개하고 중소 하청 업체에 일을 의뢰하도록 요청하겠다" 덧붙였다.

한편, 중소 하청업체뿐만 아니라 대기업도 타격을 받고 있다국영 건설 위자야 까르야(WIKA) 8 올해 신규 수주 목표를 당초 설정 금액에서 67% 하락한 21 3,700 루피아로 하향 조정했다이 회사의 아궁 사장은 "2분기(4~6) 수주액은 3 4,000 루피아였다. 3~4분기 목표액을 달성할 수 있다" 말했다.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www.pagi.co.id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