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 : 자카르타 경제신문, 사전, 장터, 전화번호

조꼬위 대통령, EV 개발정책에 서명…현지 조달 비율 35% 이상 > 경제∙비즈니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경제∙비즈니스

경제∙일반 | 조꼬위 대통령, EV 개발정책에 서명…현지 조달 비율 35% 이상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부 작성일19-08-12 16:30 조회718회 댓글0건

본문

인도네시아 조꼬 위도도 대통령이 지난 8일 '전기자동차(EV) 산업 활성화 계획'에 관한 대통령령에 서명했다.
 
아이르랑가 하르따르또 인도네시아 산업부 장관에 따르면 오는 2021년까지 인도네시아에서 생산하는 EV의 현지 조달 비율을 35% 이상으로 의무화했다.
 
인니 정부에 따르면 조꼬위 대통령이 대통령령에 서명한 것은 지난 5일. 조꼬위 대통령은 "EV의 열쇠를 쥐고 있는 것은 배터리”라며 “인도네시아에 풍부한 코발트나 망간 등의 자원을 활용해 배터리를 생산할 수 있다면 가솔린 엔진차 수준으로 EV 가격을 낮출 수 있게 된다"고 말했다. 이어 “다른 나라보다 조기에 낮은 가격으로 EV를 생산할 수 있는 산업을 구축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주 예산이 다른 지역보다 풍족한 수도 자카르타특별주에서는 주차요금 및 등록세를 무상화하는 등 EV에 대한 혜택 부여 방안도 제시했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아이르랑가 장관은 지난 7일 대통령령에 EV의 현지 조달 비율을 2021년까지 35% 이상으로, 전동 이륜차의 경우 2023년까지 40% 이상 의무화한다는 내용이 포함되어 있다고 전했다.
 
아울러 아이르랑가 장관은 “EV의 사치세율을 기존 배기량이 아닌 이산화탄소 배출량에 따라 설정한다는 내용도 포함되어 있다”고 설명했다. 이산화탄소 배출량이 없을 경우 사치세는 면제된다.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www.pagi.co.id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