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 : 자카르타 경제신문, 사전, 장터, 전화번호

인도 증류주 제조업체, 인니 말루꾸주 세람군에 설탕 공장 건설 > 경제∙비즈니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경제∙비즈니스

무역∙투자 | 인도 증류주 제조업체, 인니 말루꾸주 세람군에 설탕 공장 건설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부 작성일18-07-12 22:36 조회89회 댓글0건

본문

 
인도 증류주 제조회사 헤르메스 디스틸러리(Hermes Distilery)는 인도네시아 말루꾸주 세람군에 1억 2,500만 달러를 투자해 설탕 공장을 건설한다고 밝혔다. 2021년 조업 개시가 목표이다.
 
이 밖에 사탕수수 찌꺼기를 이용한 바이오 가스 발전소(발전 용량 2만 5,000킬로와트) 건설도 예정하고 있다. 
 
현지 언론 꼰딴 11일자 보도에 따르면 이 공장의 하루 사탕수수 처리 능력(TCD)은 1만톤에 달한다. 국내에서 주로 판매될 예정이다. 주정부와 공장 건설에 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한 뒤 다음달부터 2~3개월에 걸쳐 타당성 조사를 실시한다.
 
헤르메스 디스틸러리의 인도네시아 자회사인 헤르메스 설탕 인도네시아(PT Hermes Sugar Indonesia)의 시바난도 이사는 "공장 주변의 물류망 정비가 ​​과제"라고 지적했다.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www.pagi.co.id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