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 : 자카르타 경제신문, 사전, 장터, 전화번호

최대 주석회사 띠마, 사업확장에 1조4천억 투자 > 경제∙비즈니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경제∙비즈니스

무역∙투자 | 최대 주석회사 띠마, 사업확장에 1조4천억 투자

페이지 정보

작성자 dharma 작성일14-05-28 23:41 조회9,551회 댓글0건

본문

인도네시아 최대 주석회사 띠마가 국내외에서의 사업확장을 위해 적극적으로 투자할 의향이다. 현지언론에 따르면 올해 설비투자액으로 1조 4,000억 루피아를 준비했다. 탄광 2군데의 인수와 미얀마 사업의 자금 등에 충당할 예정이다.
 스크리스노 사장에 따르면, 투자액 가운데 70%는 사업확장분으로, 나머지를 운전자금으로 돌린다고 한다. 주로 보유자금을 사용하지만, 2분기(4~6월)에 예정하고 있는 부동산의 매각대금과 은행으로부터의 차입으로 조달하는 것도 시야에 넣고 있다.
 국내에서는 동부 깔리만딴주와 남부 수마트라주에서 광산을 취득할 예정이다. 두 광산 모두 연간 150만 톤의 채굴을 전망한다. 남부 깔리만딴주 반자르에 있는 탄광(100만톤 규모)과 합쳐, 연생산능력을 400만 톤으로 끌어올릴 생각이다.
 미얀마에서는 현지기업과 합병으로 주석광산의 운영회사와 판매회사를 설립한다. 제련소도 건설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이미 1만 헥타르의 토지도 확보하고 있다. 올해는 모두 1,800만 달러를 투자한다.
 이 밖에도 이 회사는 주석 생산지인 인도네시아 방까블리뚱주 방까군 딴중울랄에서 공업지구의 개발을 진행한다. 올해의 주석 생산량은 전년과 비슷한 3만 톤으로 전망하고 있다.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www.pagi.co.id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