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 : 자카르타 경제신문, 사전, 장터, 전화번호

北탁구대표팀 15일 방남…코리아오픈서 '남북 단일팀' 추진 > 한인소식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한인소식

한인뉴스 | 北탁구대표팀 15일 방남…코리아오픈서 '남북 단일팀' 추진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8-07-13 11:39 조회64회 댓글0건

본문

동메달 목에 건 9명의 남북단일팀 여자탁구 선수들
스웨덴 할름스타드에서 열린 2018 세계탁구선수권대회(단체전)에서 여자 남북단일팀 선수 9명(한국 5명, 북한 4명)이 5일(현지시간) 동메달을 목에 걸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리우 올림픽 동메달 김송이 등 남녀 각 8명 포함 25명 
탁구협회, 남녀 복식서 '남북 단일팀' 북측과 협의 계획


북한 탁구대표팀 선수들이 오는 15일 국제탁구연맹(ITTF) 투어 대회인 코리아오픈에 참가하려고 방남하는 가운데 코리아오픈에서 '남북 단일팀' 구성이 추진된다.
 
북한 선수단 25명은 중국 베이징을 경유한 항공편을 이용해 15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들어올 예정이다. 통일부는 북한 선수단의 방남을 승인했고, 선수들은 23일 북한으로 귀환한다.
 
선수들은 공항 도착 직후 코리아오픈이 열리는 대전으로 이동하며, 대전 Y호텔을 선수단 숙소로 사용한다.
선수단 25명에는 2016년 리우 올림픽 여자단식 동메달리스트인 김송이를 비롯해 남녀 선수 각 8명이 포함됐다. 이들 선수는 17일 개막하는 '2018 신한금융 코리아오픈'에 참가해 남녀 단식과 남녀 복식, 혼합복식에서 승부를 겨룬다.

북한 선수 16명에는 김송이 외에 지난 5월 스웨덴 세계선수권대회 때 여자단체전에서 깜짝 남북 단일팀에 참가했던 차효심, 최현화, 김남해와 리현심, 정은주, 김설송, 편송경(이상 여자), 박신혁, 최일, 로광진, 안지성, 김형진, 함유성, 리광명, 김성건(이상 남자)이 포함됐다.
 
ITTF 세계랭킹 55위인 김송이를 빼고는 북한 선수 대부분이 100위 아래로 세계적인 수준에는 못 미친다.
 
하지만 2002년 부산 아시안게임과 2014년 인천 아시안게임 등 국제 종합대회를 제외하고는 국내 ITTF 투어 대회 사상 북한이 처음 참가해 남북 스포츠 교류를 이어갈 수 있다는 점에서는 의미가 적지 않다.
 
대한탁구협회는 5월 스웨덴 세계선수권 때 남북 단일팀을 구성했던 의미를 되살려 이번 코리아오픈에서도 남녀 복식에서 단일팀 성사를 계획하고 있다.
이번 대회가 다음 달 18일 개막하는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전초전이기 때문에 아시안게임 종목인 남녀 단식과 혼합복식에서는 남북 단일팀 구성이 어렵다.
 
반면 아시안게임 종목이 아닌 남녀 복식은 선수들로서 부담이 상대적으로 적어 북한과 협의를 거쳐 남북 선수가 콤비를 이뤄 출전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다.
 

女탁구, 세계선수권서 27년 만에 '남북 단일팀'
(할름스타드<스웨덴> 신화=연합뉴스) 스웨덴 할름스타드의 2018 세계선수권대회(단체전)에 참가 중인 남북 여자탁구가 3일(현지시간) 남북 단일팀을 전격적으로 구성했다. 사진은 이날 할름스타드 경기장에서 남북 단일팀의 남과 북 여자 탁구선수들과 코치들이 함께 관중들에게 손을 들어 인사하는 모습.
 
탁구협회 관계자는 "북한 선수단이 15일 도착하는 대로 남녀 복식에서 남북 단일팀을 구성하는 방안을 협의해 보겠다"면서 "세계선수권 때 이미 단일팀을 구성한 경험이 있는 여자 대표팀은 가능성이 상당히 큰 편"이라고 설명했다.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www.pagi.co.id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