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 : 자카르타 경제신문, 사전, 장터, 전화번호

인니 술라웨시 섬 인근서 규모 6.8 강진…한때 쓰나미 경보 > 정치∙사회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정치∙사회

사건∙사고 | 인니 술라웨시 섬 인근서 규모 6.8 강진…한때 쓰나미 경보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부 작성일19-04-14 18:21 조회270회 댓글0건

본문

12일 오후 7시 40분(현지시간) 인도네시아 술라웨시 섬 인근 해저에서 규모 6.8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미국지질조사국(USGS)이 밝혔다.
 
USGS는 당초 지진의 규모를 7.0으로 측정했다가 6.8로 하향조정했다.
 
인도네시아 기상기후지질청(BMKG)은 이번 지진의 규모를 6.9로 측정하고 중부 술라웨시 주 모로왈리 군(郡)을 비롯한 주변 일대에 쓰나미 경보를 발령했다가 약 40분만에 해제했다.
 
하지만, 재난당국은 주민들에게 당분간 고지대에 머물며 주의를 늦추지 않도록 권고했다.
 
진앙은 인구 4만7천여명의 해안도시인 중부 술라웨시 주 루욱(Luwuk)에서 남남서쪽으로 102㎞ 떨어진 해저다. 진원의 깊이는 17㎞로 관측됐다.
 
아직 피해사례가 접수되지는 않았지만 USGS는 허술하거나 부실한 설계로 지어진 건물의 경우 상당한 피해를 입을 수 있는 규모의 지진이라고 진단했다.
 
지진 발생 장소 주변에선 이후에도 규모 4.7과 5.1의 여진이 두 차례나 잇따랐다.
 
주인도네시아 한국대사관 관계자는 "루욱에 있는 한일 합작법인에 한국가스공사에서 파견된 엔지니어 5명이 근무 중인데, 공장 시설과 인원에는 피해가 없지만 쓰나미 경보가 발령돼 고지대로 대피했다"고 전했다.
 
이번 지진은 술라웨시 섬 반대편에 위치한 팔루에서도 느껴질 정도로 흔들림이 강했다.
 
빨루 시내에선 놀란 주민들이 집에서 뛰쳐나와 급히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진 것으로 전해졌다.
 
빨루에선 작년 9월 29일 저녁 규모 7.5의 강한 지진이 발생한 데 이어 높이가 6m에 달하는 쓰나미가 덮쳐와 최소 4천340명이 숨지고 1조원 이상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진앙에서 약 450㎞ 떨어진 북(北)술라웨시주 마나도에 사는 현지 주민 기나 사에랑도 SNS(소셜미디어)에 올린 글에서 "지진이 강하고 오래 지속됐다"고 말했다.
 
인도네시아는 '불의 고리'로 불리는 환태평양 조산대에 있어 지진과 화산분화, 쓰나미 등으로 인한 피해가 자주 발생한다.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www.pagi.co.id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