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 : 자카르타 경제신문, 사전, 장터, 전화번호

라이온에어 탑승객 ‘기내 폭탄 위협’ 소동, 출발 2시간 지연 > 정치∙사회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정치∙사회

사건∙사고 | 라이온에어 탑승객 ‘기내 폭탄 위협’ 소동, 출발 2시간 지연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부 작성일18-05-17 18:43 조회483회 댓글0건

본문

라이온에어 항공기에서 승객이 기내에 폭탄이 있다며 거짓으로 위협해 비행기 출발이 2시간 가량 지연되는 소동이 벌어졌다.
 
16일 리아우주 쁘깐바루에 위치한 술탄 사리프 까심 II 국제공항(Sultan Syarif Kasim II International Airport)에서 수까르노-하따 국제공항행 라이온 에어 JT291편에 탑승한 한 남성 승객이 “폭탄을 가지고 있다”고 발언했다.
 
현지 언론 꼼빠스 등의 보도에 따르면, 서부 수마트라주 출신인 이 남성은 이날 오후 1시께 탑승한 기내에서 승무원에게 자신이 테러리스트이며, 수하물에 폭탄이 들어있다고 위협했다.
 
이에 놀란 승객 200여명이 즉시 공항 빌딩 내로 대피하는 바람에 기내는 금세 아수라장으로 변했고, 승무원 등 직원이 수하물 및 기내을 모두 확인했지만 폭발물 등 의심 물질은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현재 이 남성을 구속하고 자세한 경위를 조사 중이며, 라이온에어 측은 기내에서 난동 및 허위 사실 유포 등은 항공법 위반에 해당한다며 주의를 호소했다.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www.pagi.co.id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