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 : 자카르타 경제신문, 사전, 장터, 전화번호

싱가포르, F-35 4대 우선 구매…"트럼프, 리셴룽에 환영 서한" > 아세안은 지금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아세안은 지금

싱가포르 | 싱가포르, F-35 4대 우선 구매…"트럼프, 리셴룽에 환영 서한"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부 작성일19-03-06 18:03 조회466회 댓글0건

본문

 
싱가포르가 기존 F-16 전투기를 대체하기 위해 스텔스 기능이 있는 미국 록히드 마틴사의 첨단 F-35 스텔스 전투기 4대를 먼저 구매하기로 했다.
 
5일 UPI 통신에 따르면 응 언 헨 국방장관은 지난주 정부 예산위원회 보고에서 "F-35 4대를 우선 구매하고, 사업을 계속 진행할 경우 8대를 추가로 구매하겠다는 요청서를 미국 측에 보냈다"고 밝혔다.
 
응 언 헨 장관은 "해외에 군수물자를 판매하기 위해서는 미 의회의 승인이 있어야만 한다"면서도 트럼프 행정부와 미 국방부로부터 구매 승인을 이미 얻은 상태라고 보고했다.
 
그는 "사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달 리셴룽(李顯龍) 총리에게 F-35 구매 계획을 환영하는 서한을 보냈다"면서 "패트릭 섀너핸 미 국방장관 대행도 2주 전 뮌헨안보회의 회동에서 싱가포르의 결정에 매우 감사한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F-35기는 공군용(F-35A)과 해군용(F-35C), 해병대용(F-35B) 등 다양한 용도로 제작됐는데 짧은 활주로에서도 이륙할 수 있고 헬리콥터처럼 수직 이착륙도 가능하다.
 
대당 가격은 1억 달러(약 1천110억원) 안팎이어서 가장 비싼 전투기로 평가된다.
 
지난 1998년 도입된 싱가포르 공군의 F-16 전투기 60여대는 2030년 이후 퇴역할 예정이다.
 
응 언 헨 장관은 이와 함께 무인 공중·해상 드론을 전개할 수 있는 다기능 전투차량도 오는 2030년까지 구매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세계적 부국(富國)이자 동남아에서도 국방예산 규모가 가장 큰 싱가포르는 국방 관련 신기술을 도입하고 각종 장비의 업그레이드를 추진하면서 전 세계 군수업체들의 중요한 공략 대상이 돼왔다.
 
추천 0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www.pagi.co.id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