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 : 자카르타 경제신문, 사전, 장터, 전화번호

日총무상, 필리핀 대통령에 "위안부 동상, 갑자기 생겨 유감" > 아세안은 지금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아세안은 지금

필리핀 | 日총무상, 필리핀 대통령에 "위안부 동상, 갑자기 생겨 유감"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부 작성일18-01-10 17:59 조회383회 댓글0건

본문

노다 세이코 일본 총무상.
 
 
'포스트 아베(安倍)' 주자 중 1명인 노다 세이코(野田聖子) 일본 총무상이 9일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에게 필리핀의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추모 동상 건립에 대해 유감을 표명했다고 교도통신이 9일 보도했다.
 
노다 총무상은 이날 필리핀 수도 마닐라를 방문해 두테르테 대통령을 예방한 자리에서 작년 12월 마닐라에 위안부 동상이 세워진 것과 관련해 "이런 동상이 갑자기 생긴 것은 유감이다"고 말했다.
 
필리핀의 국가역사위원회와 위안부 피해자단체는 지난달 8일 마닐라만의 산책로에 높이 3m의 위안부 여성 동상을 제막한 바 있다.
 
노다 총무상의 이런 발언에 대해 두테르테 대통령은 별다른 언급을 하지 않았다.
 
노다 총무상은 예방 후 기자들에게 "일본과 필리핀은 앞선 (2차)대전을 극복해 친구 관계를 구축하고 있다"며 "두테르테 대통령이 이쪽(일본)의 기분을 이해해 줬다고 받아들이고 있다"고 말했다.
 
추천 0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www.pagi.co.id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