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 : 자카르타 경제신문, 사전, 장터, 전화번호

싱가포르, 한국발 입국객에 자택격리 대신 정부 지정시설 격리 > 아세안은 지금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아세안은 지금

싱가포르 | 싱가포르, 한국발 입국객에 자택격리 대신 정부 지정시설 격리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부 작성일20-08-26 18:51 조회610회 댓글0건

본문

지난 7월 30일 창이 공항 활주로의 싱가포르항공 여객기.[EPA=연합뉴스]
 
코로나19 확산으로 '저위험 국가'에서 제외…29일부터 적용
 
싱가포르 정부가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늘어난 한국에서 오는 여행객들에 대해 기존 자택 및 거주지 격리 대신 정부 지정시설에서 14일간 격리하도록 지침을 바꿨다.
 
26일 일간 스트레이츠 타임스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보건부는 경유를 포함해 지난 14일 이내에 한국을 여행한 뒤 싱가포르로 입국하는 이들을 대상으로 이같이 자가격리 기준을 변경한다고 발표했다.
 
지정시설에서 격리된 한국발 입국객들은 기존 자택 격리처럼 격리 기간이 끝날 때 코로나19 검사를 받게 된다고 보건부는 설명했다.
이번 조치는 29일부터 적용된다고 덧붙였다.
 
애초 한국은 '저위험' 국가 또는 지역에 포함돼 입국객은 싱가포르 내 자택에서 자가격리를 진행할 수 있었다.
 
보건부는 성명에서 "예배 모임에서 일터로 퍼진 집단 감염 사태가 보고됐다"면서 "한국 당국이 전국적인 코로나19 발발 사태를 경고했다. 한국 전역에서 더 엄격한 사회적 거리 두기가 시행됐다"고 말했다.
 
보건부는 이어 범정부 코로나19 태스크포스가 한국 상황을 면밀히 모니터링 중이라고 덧붙였다.[연합뉴스]
추천 0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www.pagi.co.id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