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 : 자카르타 경제신문, 사전, 장터, 전화번호

국민연금 해외투자 확대…싱가포르에 세번째 해외사무소 > 아세안은 지금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아세안은 지금

싱가포르 | 국민연금 해외투자 확대…싱가포르에 세번째 해외사무소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부 작성일15-01-14 17:42 조회4,043회 댓글0건

본문

2014년 10월 기준 27년간 총 206조 벌어…누적 수익률 6.08%
 
 
국민연금이 올해 안에 싱가포르에 해외사무소를 열며 해외투자를 확대한다.

    국민연금공단 기금운용본부는 기존 뉴욕과 런던에 이어 싱가포르에 세 번째 국민연금 투자본부를 설립하기로 했다고 14일 밝혔다.

    국민연금은 그간 아시아 지역 사무소가 들어설 대상지역으로 홍콩과 싱가포르를 두고 저울질하다 싱가포르를 낙점했다. 싱가포르 사무소는 아시아 지역으로는 처음이다.

    국민연금은 2011년 미국 뉴욕에 첫 해외사무소를 열었고, 이듬해인 2012년에는 영국 런던에 두 번째 해외사무소를 열었다.

    국민연금은 해외사무소 신설과 더불어 인력과 조직 등 투자 인프라도 강화하기로 했다.

    올해 안에 기금운용인력 65명을 새로 증원해 이 가운데 9명을 해외사무소에 해외투자 운용인력으로 투입하기로 했다. 필요하다면 현지에서 전문 투자인력을 채용하기로 했다.

    해외사무소의 기능도 정부수집과 리서치 중심에서 부동산 등 대체투자 중심으로 특화하기로 했다. 그간 뉴욕과 런던 사무소에는 소수 인원만 근무해 사실상 연락사무소 역할에 그쳤다.

    해외투자 비중도 2014년 20%에서 2019년 25% 이상으로 확대하기로 했다.

    국민연금기금은 2001년 전체 기금의 0.1%인 1천억원으로 해외투자를 시작했다. 이후 투자규모를 계속 확대해 2014년 6월 말 기준 90조5천억원(20.4%)을 해외자산에 투자하고 있다.

    국민연금기금은 연금제도가 도입된 1988년 출범 당시 운용자산 규모는 5천300억원에 불과했다.

    하지만, 제도가 무르익으면서 기금규모는 눈덩이처럼 커졌다.

    2003년 100조원을 처음 넘어선 데 이어 ▲ 2007년 200조원 ▲ 2010년 300조원 ▲ 2013년 400조원으로 기하급수적으로 증가했다. 2014년 10월 말 기준 국민연금의 운용자산은 460조원까지 불었다. 올해는 500조원을 돌파할 것으로 보인다.

    국민연금은 1999년 기금운용본부를 설립하면서 눈에 띄는 투자성과를 내고 있다.

    국민연금기금 조성 이후 지난 27년간 벌어들인 누적 운용수익금은 206조원이며, 연평균 누적 수익률은 6.08%에 달한다. 최근 6년간 수익률은 세계 6대 연기금 중에서 1위다.

    2013년 평균 수익률 4.2%로 다른 해외 연기금보다 낮은 편이다. 하지만 글로벌 금융위기가 발생했던 2008년 다른 해외 연기금의 수익률이 폭락하는 속에서도 국민연금은 -0.2%의 수익률을 보였다. 안정성을 바탕으로 장기적 수익성을 추구한 결과다.

    이처럼 변동성이 큰 국내외 금융시장에서 높은 방어력 덕분에 10년 이상 장기 수익률은 양호하다.

    국민연금공단은 거대기금인 국민연금이 갑자기 채권투자를 축소하고 주식과 대체투자 등 위험자산 투자를 확대하면 국내 금융시장에 큰 충격을 줄 수 있는 만큼, 점진적으로 투자다변화를 추진할 계획이다.'
추천 0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www.pagi.co.id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