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 : 자카르타 경제신문, 사전, 장터, 전화번호

태국, 대기오염해법 中 따라하기?…대형 공기정화탑 설치 고려 > 아세안은 지금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아세안은 지금

태국 | 태국, 대기오염해법 中 따라하기?…대형 공기정화탑 설치 고려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부 작성일19-06-10 17:15 조회1,122회 댓글0건

본문

중국 산시성 시안시에 설치된 대형 공기정화탑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기오염 환자로 엄청난 재정적 손실"…청정공기법 제정도 추진

태국 정부가 도심 대기오염 문제 해결을 위해 중국에서 시범 운영 중인 것과 유사한 대형 공기정화탑을 설치하는 방안을 고려 중이라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다.
 
10일 방콕포스트에 따르면 연립정부를 주도할 군부 정당 팔랑쁘라차랏의 콥삭 풋라쿤 대변인은 전날 언론에 도심 대기오염 해법 중 하나로 중국 북부 지역의 프로젝트를 본보기 삼아 '공기정화탑'을 건설하는 방안을 고려 중이라고 밝혔다.
 
콥삭 대변인은 이런 아이디어가 지난주 태국 마히돈 대학에서 열린 대기오염포럼에 참석한 차오쥔지 중국과학원 지구환경연구소장과 간담회에서 나왔다고 전했다.

중국과학원 지구환경연구소는 지난해 중국 산시(陝西)성 시안(西安)시에 높이가 60m나 되는 공기정화탑을 설치해 시범 운영 중이며, 중국 당국은 대기오염이 심각한 날에 초미세먼지(PM -2.5) 평균농도가 15% 감소하는 효과가 있었다고 밝혔다.
 
콥삭 대변인은 "팔랑쁘라차랏당은 대기오염 문제와 씨름하기 위해 공기 정화시스템이나 청정 기술과 같은 혁신을 사용하는데 관심이 많다"며 "대기오염으로 인해 환자들이 발생하는데, 이는 결국 공공 보건 예산에 엄청난 부담이 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신문이 인용한 카시콘 리서치 센터의 추산에 따르면 지난해 12월부터 올 1월까지 기승을 부린 초미세먼지로 방콕시가 입은 재정적 피해는 최소 26억 바트(약 982억원)에 달했다.
 
콥삭 대변인은 이와 함께 환경 전문가들이 '청정공기법'(Clean Air Act)을 입안 중이라고 밝혔다.
그는 "유사한 법들이 미국과 영국, 싱가포르 그리고 말레이시아 등 여러 국가에서 제정됐다"면서 "청정공기법이 만들어지면 태국의 대기 질을 향상하는 첫걸음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추천 0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www.pagi.co.id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