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 : 자카르타 경제신문, 사전, 장터, 전화번호

캐나다서 대사 소환한 필리핀, 공직자 방문도 금지 > 아세안은 지금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아세안은 지금

필리핀 | 캐나다서 대사 소환한 필리핀, 공직자 방문도 금지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부 작성일19-05-27 17:27 조회2,146회 댓글0건

본문

 
캐나다 주재 자국 대사를 소환한 필리핀 정부가 공직자의 캐나다 방문도 사실상 금지했다.
 
캐나다에서 5∼6년 전 밀반입된 쓰레기를 조속히 되가져가라며 압박 수위를 계속 높이는 것이다.
 
26일 일간 필리핀스타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살바도르 메디알데아 필리핀 행정장관은 전날 "각 부처와 공기업 등에 공식 캐나다 방문 허가를 자제할 것을 지시했다"고 밝혔다.
 
메디알데아 장관은 "이는 캐나다 정부가 불법 쓰레기를 되가져가지 않는 것과 관련, 우리 정부의 요구가 얼마나 심각한지 강조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와 관련, 필리핀 대통령궁도 각 부처에 캐나다 정부 대표들과의 공식적인 교류를 줄이라고 지시했다.
 
앞서 필리핀은 지난 15일 캐나다 주재 자국 대사와 영사들을 전격 소환하는 강수를 뒀다. 이어 두테르테 대통령은 지난 22일 관계 당국에 캐나다산 쓰레기를 즉각 돌려보내라고 지시했다.
 
캐나다 정부가 최근 "다음달 말까지는 쓰레기 회수를 끝낼 것"이라고 밝혔지만, 필리핀 정부는 강경 대응 모드를 유지하고 있다.
 
캐나다가 회수할 쓰레기는 2013∼2014년 필리핀에 밀반입된 컨테이너 103개 가운데 폐기저귀 등 쓰레기가 담긴 컨테이너 69개다. 나머지 34개는 이미 처리됐거나 행방이 묘연한 것으로 알려졌다.
 
추천 0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www.pagi.co.id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