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 : 자카르타 경제신문, 사전, 장터, 전화번호

'흡연 강력규제' 싱가포르에 첫 실외 흡연 부스…반응은 '글쎄' > 아세안은 지금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아세안은 지금

싱가포르 | '흡연 강력규제' 싱가포르에 첫 실외 흡연 부스…반응은 '글쎄'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부 작성일19-05-24 17:36 조회1,269회 댓글0건

본문

 
흡연에 대한 강력한 규제책으로 유명한 싱가포르에서 최근 실외 흡연 부스가 처음 설치돼 눈길을 끌고 있다.
 
에어컨에 공기 정화 기능까지 갖췄지만 답답함 때문에 정작 흡연자들의 반응은 신통치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24일 AFP 통신에 따르면 최근 한 도로변에 설치된 이 흡연 부스는 덴마크산 정화 시스템이 장착돼 있어 흡연자들이 내뿜은 담배 연기를 정화해 대기 중으로 내보낸다. 간접흡연 논란을 차단하기 위한 것이다. 한 번에 10명가량 수용이 가능하다.
 
그러나 흡연자들의 반응은 그다지 긍정적이지 않다고 통신은 전했다.
 
전자상거래 업체를 운영하는 아스파 사인은 흡연 부스를 이용해 본 뒤 "사실 부스 안은 답답하다. 앉을 의자도 없다"면서 "공간이 매우 작고 비좁기 때문에 거기서 담배를 피우는 것은 2등 시민이 된 듯한 느낌"이라고 말했다.
 
이런 분위기 때문인지 흡연자들은 흡연 부스를 이용하는 대신 근처의 구석진 흡연구역에서 담배를 피우는 경우가 많았다고 통신은 전했다.
 
회사원 라마 다스는 "가끔 신선한 공기도 좀 마셔야 하니 밖에서 흡연하는 걸 더 선호한다"고 밝혔다.
 
지난 21일 처음으로 이 시설을 선보인 서던글로브사(SGC)는 올해 말까지 부스 수를 60개까지 늘릴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통신에 따르면 싱가포르는 이미 1970년대에 흡연 규제법을 통과시켜 쇼핑몰 입구나 버스 환승장 등 공공장소에서 흡연을 금지해오고 있으며, 위반 시 최대 1천 싱가포르달러(약 86만원) 이상의 벌금을 내야 한다.
 
추천 0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www.pagi.co.id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