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 : 자카르타 경제신문, 사전, 장터, 전화번호

아세안은 지금 5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아세안은 지금 목록

Total 5,975건 5 페이지
말레이시아 편집부 | 08-02 | 702 말레이시아, 판다 외교로 태어난 새끼 '이이'란 이름 붙여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중국이 2014년 말레이시아에 10년간 임대한 판다 부부 싱싱과 량량 사이에 태어난 두 번째 새끼에게 이름이 붙여졌다. 말레이시아 정부는 1일(현지시간) 쿠알라룸푸르 외곽에 있는 국립동물원에서 기념식을 열고 새끼 판다의 이름을 우정을 뜻하는 '이이'로 붙였다고 일간 더 스타 등이 2일 보도했다. …
필리핀 편집부 | 08-02 | 774 필리핀서 전직 국회의원 사칭해 현직 의원 노린 메신저피싱 기승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필리핀에서 전직 하원의원을 사칭해 현직 의원을 노린 메신저 피싱이 기승을 부린 것으로 알려졌다. 2일 일간 필리핀스타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크리스토퍼 고 상원의원은 전날 기자회견에서 "모바일 메신저 '바이버'로 아르누포 푸엔테벨라 전 하원의원을 사칭하며 나를 포함해 다수 의원에게 돈…
태국 편집부 | 08-02 | 776 北김제봉 태국대사, ARF 참석…미사일·실무협상 메시지 주목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ARF 참석한 김제봉 주 태국 북한대사 김제봉 주 태국 북한대사가 2일 오후(현지시간) 태국 방콕 센타라 그랜드호텔에서 열린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외교장관회의에 참석해 있다. 태국 방콕에서 열리는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외교장관회의에 북한 대표로 김제봉 주(駐)태국 대사가 참석했다. 김…
아세안 일반 편집부 | 08-02 | 712 폼페이오 "아세안, 남중국해 中 강압 분명히 반대해야" 촉구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미국이 아세안(ASEAN·동남아시아국가연합) 국가들을 상대로 중국이 영유권을 주장하며 군사적 영향력을 확대하고 있는 남중국해 문제에 강력한 반대 목소리를 내라고 촉구했다. 남중국해 이슈를 놓고 미국과 중국 간 갈등이 계속될 것으로 예상된다.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1일 방콕 센타라 …
말레이시아 편집부 | 08-02 | 880 말레이 총리 "중도 하야할 것"…야당 대표들 "임기 마쳐달라"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안와르 이브라힘 인민정의당 (PKR) 총재. 세계 최고령 국가 정상인 마하티르 모하맛(94) 말레이시아 총리가 취임 후 2∼3년 안에 하야하겠다는 의사를 거듭해서 밝혔다. 하지만, 오히려 야당 대표들이 마하티르 총리를 찾아가 "5년 임기를 다 채워달라&#…
미얀마 편집부 | 08-01 | 574 수몰사고가 앗아간 신혼의 꿈…'내집마련 목표' 미얀마인도 희생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수위 낮아지며 실종자 발견했지만 1일 오전 서울 양천구 목동 빗물 배수시설 공사 현장 수몰지에서 배수 작업이 이뤄지고 있다. 이날 배수 작업으로 사고 현장 수위가 낮아지며 소방당국과 양천구청은 이날 오전 5시 42분과 47분에 배수시설에서 시신 2구를 발견했다. 이들은 실종됐던 시공사 직원 안모씨와 미얀마 국적 협력업체 직원으로 확인됐다. …
베트남 편집부 | 08-01 | 556 옷 950벌 훔친 베트남인 구속…특수가방으로 검색대 무사통과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닷새간 강남·종로서 3천600만원어치 절도 도난 방지용 검색대에 걸리지 않는 '특수 가방'을 든 채 특정 의류 브랜드 옷만 골라 수백벌 훔친 외국인이 구속됐다. 서울 종로경찰서는 절도 혐의로 베트남 국적 A(32)씨를 구속했다고 1일 밝혔다…
아세안 일반 편집부 | 08-01 | 485 동티모르, 아세안 11번째 회원국 될까…평가단 9월 파견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2011년에 가입 신청했으나 '재정 상태' 부담 우려 아세안(동남아시아국가연합)이 동티모르를 11번째 회원국으로 승인할지 여부를 조사하기 위한 평가단을 다음 달 초 파견하기로 했다. 2002년 인도네시아에서 독립한 동티모르는 2011년 인도네시아가 아세안 의장국으로…
필리핀 편집부 | 08-01 | 753 필리핀 오토바이 호출 업체, 성관계 빗댄 홍보로 '된서리'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오토바이 호출 서비스를 성관계에 빗대 홍보한 업체 . 필리핀의 오토바이 호출 서비스 업체인 '앙카스'가 자사 서비스를 성관계에 빗대 홍보했다가 네티즌들의 거센 비난을 받고 공식 사과했다. 1일 일간 필리핀스타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앙카스는 지난달 30일 트위터에 &quo…
아세안 일반 편집부 | 08-01 | 512 방글라데시도 뎅기열 창궐…"1만7천명 입원·14명 사망"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방글라데시 수도 다카의 한 병원에서 치료받는 뎅기열 환자들. 동남아시아에 이어 남아시아 방글라데시에서도 모기에 물려 감염되는 바이러스성 질환인 뎅기열 환자가 속출하고 있다. 데일리선 등 현지 매체와 외신은 방글라데시에서 올해 1월부터 7월 말까지 뎅기열로 인해 입원한 환자 수는 1만7천183명에 달한다고 1…
필리핀 편집부 | 07-31 | 437 필리핀서 폐플라스틱에 희생된 고래 또 발견…올해 5번째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죽은 채 발견된 고래 배 속에서 발견된 폐플라스틱. 필리핀 해안에서 폐플라스틱 때문에 죽은 고래 사체가 또 발견됐다. 올해 들어서만 다섯 번째다. 30일 일간 인콰이어러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지난 28일 필리핀 남부 다바오시의 한 마을 해안에서 무게 200㎏가량인 꼬마향유고래가 죽은 채 발견됐다. …
베트남 편집부 | 07-31 | 363 군사작전 방불케 한 베트남 도박 단속…중국인 380명 일망타진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베트남 북부 하이퐁시에서 현지 경찰이 중국인들이 밀집한 주거단지를 군사작전을 펼치듯 급습해 불법 온라인 도박 사이트 운영에 가담한 중국인 380여 명을 일망타진했다. 29일 일간 뚜오이째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베트남 공안부와 지방경찰청 소속 경찰관 500여명이 지난 27일 오후 하이퐁시 즈엉낀군에 있는 한 주상복합 단지를 여러 겹으…
필리핀 편집부 | 07-31 | 334 필리핀 중남부서 멈추지 않는 연쇄살인…11일간 21명 희생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필리핀 중남부에 있는 네그로스 오리엔탈주(州)에서 최근 연쇄살인 사건이 끊이지 않아 11일간에 21명이 목숨을 잃은 것으로 알려졌다. 29일 일간 인콰이어러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전날 오후 3시께(현지시간) 네그로스 오리엔탈주 칸란시의 재래시장에서 한 남성이 괴한이 쏜 총탄에 맞아 숨졌다. 연쇄 총격 살인사건의…
아세안 일반 편집부 | 07-31 | 256 "보트피플 차별 시한부 비자 가혹" 호주서 난민 수백명 시위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난민의 삶에 불확실성을 키우는 호주의 비자 정책에 반대하는 이주자들이 현지시간 29일 호주 수도 캔버라 소재 국회의사당 인근에서 시위하고 있다. 중동과 아프리카 등에서 온 이주민 수백명이 난민의 삶에 불확실성을 키우는 호주의 비자 정책에 항의해 29일(현지시간) 호주 수도 캔버라의 국회 의사당 인근에서 시위를 벌였다고 AP통신이 보도했…
미얀마 편집부 | 07-31 | 220 미얀마 "로힝야 난민, '귀화 시민권' 신청할 수 있을 것"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방글라데시 쿠투팔롱 캠프의 로힝야족 아이들 . 미얀마 정부가 로힝야 난민에 대해 '귀화 시민권' 신청 가능성을 언급했다. 좀처럼 진전을 보지 못하고 있는 74만여명 로힝야 난민의 미얀마 송환 작업에 변화가 있을지 주목된다. 29일 dpa 통신에 따르면 우 민트…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pagi.co.id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